연구소행사

목록
관리자
링크 #1
http://www.hellodd.com/?md=news&mt=view&pid=69597 (13)

앱타이론바이오와 공동연구로 치료제 개발 주력

국내 연구진이 암을 억제하는 기술을 개발하고 기업에 이전, 상용화에 박차를 가한다.

한국화학연구원(원장 직무대행 김창균)은 암을 억제하는 CAR-T세포 기술을 개발, 지난 5일 대전컨벤션센터(DCC)에서 바이오신약 전문기업 앱타이론바이오(대표 이상헌)에 이전했다고 8일 밝혔다.

연구팀이 개발한 기술은 암세포에 과하게 발생한 면역관문단백질을 인식해 이를 억제시키며 항암효과를 나타내는 CAR-T 세포. 면역관문단백질을 인식하는 CAR(키메라 항원 수용체, Chimeric Antigen Receptor) 유전자를 T세포에 주입해 만든 CAR-T 세포는 임상결과에서 탁월한 항암 효과를 보였다. 연구는 화학연 기관고유사업과 한국연구재단 사업을 통해 이뤄졌다.

박지훈 화학연 박사팀은 "피부암의 일종인 흑색종 환자에서 많이 발현하는 '헤르페스바이러스 세포내 침투 매개체(HVEM)'를 인식할 수 있는 CAR-T세포를 통해 항암효과을 증명했다"고 설명했다.


-  후   략  -


한국화학연구원과 앱타이론바이오는 지난 5일 대전컨벤션센터에서 ‘면역관문항원 타깃 첨단 CAR-T세포 치료제’ 기술이전 및 공동연구협약을 체결했다.<사진= 한국화학연구원>


출처 : 대덕넷 길애경 기자 / 전문보기 http://www.hellodd.com/?md=news&mt=view&pid=69597



목록